광양제철소 직원, 포스코 ‘명예의 전당’ 선정
광양제철소 직원, 포스코 ‘명예의 전당’ 선정
  • 광양시대뉴스
  • 승인 2021.04.05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소 주재 직원 15명 역대 명장
혁신창출 등 다양한 부문서 선정

광양제철소(소장 김지용) 직원 15명이 지난달 31일 회사의 발전과 위상을 드높이는 데에 기여한 공로로 포항 포스코본사 인근에 새롭게 개장하는 ‘PARK1538’ 포스코 명예의 전당에 헌액자로 이름을 올렸다.
PARK1538은 열린 공간 ‘Park’와 철의 녹는점 ‘1538도’를 의미하며 제철소, 홍보관, 역사박물관, 명예의 전당 등 현장 전체를 아우르는 개념이다. 관람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포스코 명예의 전당은 포스코를 빛낸 직원의 업적을 기념하고, 기억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창립요원, 역대 CEO, 역대 기성 및 명장, 혁신창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선정했다.
이 중 광양제철소 주재 직원 15명은 역대 명장, 혁신창출, 포스코대상 수상자, 1만시간 봉사자 분야에 선정됐다.
역대 명장 부문에선 고로, 설비, 열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9명의 광양제철소 직원이 이름을 올렸다. 명장은 포스코가 2015년부터 현장 직원 중 철강 분야에서 세계적 수준의 전문성과 노하우를 겸비한 직원을 선발하는 제도다. (김성남, 한병하, 조길동, 김종익, 신승철, 배동석, 김용훈, 손병근, 조영기 명장)
혁신창출 부문에 헌액된 조열래 박사는 자동차용 강판 최고 전문가로서 차세대 자동차 재료로서 각광받는 기가스틸 기술개발을 주도하여 자동차강판 분야 경쟁력 확보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포스코대상 부문의 경우, 도선사협회, 세관 등과 협업해 하역비를 절감한 제선부 서정환 파트장과 고로 이중 냉각장치 풍구 개발을 통해 돌발 휴풍을 최소화하여 생산성 향상과 원가절감을 실현한 제선부 김덕호 파트장이 헌액됐다.
마지막으로 ‘1만시간 봉사’ 헌액은 가족과 함께 합산 봉사시간 1만시간이 넘는 직원으로 제강부 김정윤 과장과 제선부 장상복 과장, 최광석 과장이 선정됐다.
1만시간은 1년 365일을 하루도 빠짐없이 4시간 씩 봉사활동에 참여한다고 가정할 때, 약 7년이 소요되는 오랜기간으로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크게 기여했다.                                     

최예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광양시대신문
  • 전라남도 광양시 오류5길 47 (중동)
  • 대표전화 : 061-793-0021
  • 팩스 : 061-793-002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선
  • 제호 : 광양시대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 00312(인터넷)
  • 주간신문 지면: 전남 다00375
  • 등록일 : 2018-10-24
  • 발행일 : 2018-10-29
  • 발행인 : 김윤선
  • 편집인 : 김윤선
  • 광양시대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광양시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yh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