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경찰서, 피서지 공중화장실 ‘불법설치카메라’ 집중 점검
광양경찰서, 피서지 공중화장실 ‘불법설치카메라’ 집중 점검
  • 광양시대뉴스
  • 승인 2020.07.2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8월 피서 대비 2차 점검 진행
개정법령 및 범죄예방 홍보 병행

광양경찰서(서장 김현식)가 지난 5~6월 불법설치카메라 1차 점검에 이어 7~8월 피서철 대비 피서지 공중화장실 점검을 시작했다.

광양서 점검반은 불법촬영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하고 카메라 설치 흔적, 선정적인 낙서, 남녀 공간 미 분리 등의 불안요소 유무 등을 확인했다.

1차 점검 시 불법설치카메라는 발견되지 않았지만 광양 시민의 불안감 해소와 범죄 예방을 위해 지속 점검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2차 점검은 단순 점검에 그치지 않고 포스터를 활용해 디지털성범죄 관련 법 개정 내용을 시민에게 알려 경각심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언택트 방식(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을 통한 성범죄예방 홍보활동도 병행한다.

광양경찰은 범죄 혐의점이 발견됐을 때 즉각 수사 착수를 위해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적극적 피해자 보호를 위해 피해자보호팀도 운영하고 있다.

김현식 광양경찰서장은 “기나긴 코로나19로 지친 광양시민이 설상가상 범죄 피해까지 입지 않도록 힘쓰겠다”며 “이번 여름휴가 기간동안 범죄 없는 행복한 광양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대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