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산업, 애니메이션 전문가’ 육성
‘콘텐츠 산업, 애니메이션 전문가’ 육성
  • 광양시대뉴스
  • 승인 2020.02.25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니메이션 기업 유치
전문 애니메이터 양성

전라남도가 콘텐츠산업 리쇼어링 프로젝트를 본격 추진한다. 국내 애니메이터의 부족으로 해외 외주 용역을 줄 수밖에 없는 근복적인 구조를 개선하기 위한 조치다.

이를 통해 전라남도는 해외 자본유출을 막고 도내 고부가가치 콘텐츠산업이 지속가능한 청년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도록 만든다는 방침이다.

현재 국내 애니메이션 산업 종사 인력은 5142명으로 대부분 수도권과 대도시에 집중돼 있다. 전남에는 16명의 인력이 있어 전체의 0.3%에 그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는 ()정보문화산업진흥원 등과 공동으로 수도권 애니메이션 콘텐츠기업 6~10개사를 지역으로 유치할 계획이다. 앞으로 2년간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2D·3D 애니메이션 전문인력을 100명 이상 양성한다.

사업 신청은 이달 말부터 시작되며 만 39세 이하 미취업 청년이면 전라남도 일자리종합통합정보망에서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선정된 청년은 교통·숙박비 포함 월 200~230만원의 급여와 직무교육 등 맞춤형 취업 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배택휴 전라남도 일자리정책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콘텐츠 분야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청년전문가 양성과 기업유치로 전남의 콘텐츠산업(애니매이션 산업) 육성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청년들과 애니메이션 관련 기업이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청년 마을로·내일로 프로젝트블루이코노미 기업 청년 인턴사업등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을 통해 매년 1500여개의 청년 일자리를 지원하고 있다.

제공=전라남도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