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포스코배 전국장애인아이스하키대회 열려
제4회 포스코배 전국장애인아이스하키대회 열려
  • 광양시대뉴스
  • 승인 2019.10.01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8일부터 이틀 동안 강릉하키센터에서 개최
포스코, 2016년부터 장애인아이스하키협회 후원

4회 포스코배 전국장애인아이스하키대회가 지난달 28일부터 2일간의 일정으로 강릉하키센터에서 열렸다.

대회에는 경기도와 인천시, 전라북도, 충청남도를 대표하는 4개 구단 40여명의 선수들이 출전해 토너먼트 형식으로 승부를 겨뤘다. 지난 2월 열린 전국 장애인 동계체육대회에서 우수한 플레이를 선보인 신예 황태중(충남, 26)선수와 장애인아이스하키 국내 최연소 선수인 윤지민(충남, 12) 선수 등 신인 선수들의 활약이 돋보였다.

대한장애인아이스하키협회 박정배 사무국장은 포스코배 전국 장애인 아이스하키 대회가 국가대표 선수와 신인 선수들을 발굴, 육성하는 전국 유일의 대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포스코를 비롯한 관계부처와 후원사들의 지원으로 예전보다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면서 장애인 선수들의 참여가 점점 확대되고 있다고 전했다.

포스코는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선수들에게 포스코 소재를 활용해 특수 맞춤 제작한 경량 썰매 25대를 증정하는 등 다양한 방면으로 장애인아이스하키 종목을 지원함으로써, 2018평창동계패럴림픽대회에서 대한민국이 사상 최초로 동메달을 획득하는 데 큰 기여를 했으며, 메달 획득 후 국가대표팀에 1억원의 격려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한편, 포스코는 27일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패럴림픽대회 유공단체 전수식에서 대회를 후원하고 장애인아이스하키 종목을 지원하여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이대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