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여행사연합회 초청… 1박 2일 팸투어 실시
국내 여행사연합회 초청… 1박 2일 팸투어 실시
  • 광양시대뉴스
  • 승인 2019.07.10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항공여행사, 롯데관광 등 국내 여행사 대표 참여

-단체관광객 유치 여행상품 개발 및 재방문 ‘노력’

 

광양시가 지난 4일부터 이틀간 국내 여행사연합회(회장 김형미, 솔항공여행사 대표)를 초청해 1박 2일 일정으로 팸투어를 개최했다.
이번 팸투어는 광양의 브랜드 가치를 담은 특별한 여행상품 개발·홍보하고 수도권 단체관광객 유치를 위해 마련됐다.
팸투어는 솔항공여행사를 비롯 롯데관광, 홍익여행사, 다음레저, 동백여행사 등 국내 여행사 대표 및 실무관계자 20여 명이 참여했다.
투어는 △와인동굴 △백운산 치유의 숲 △장도박물관 △느랭이골자연휴양림 △청매실농원  △윤동주 유고 보존 정병욱 가옥이 있는 ‘망덕포구’ 코스로 진행됐다.
또 식도락 여행상품개발을 겨냥한 광양불고기, 재첩정식 등 광양 대표 음식체험으로 참가자들의 호응을 유도했다.
김형미 여행사연합회 회장은 “백운산과 섬진강을 품고 있는 광양은 ‘대한민국의 고향’과 같은 곳”이며 “백운산 치유의 숲과 느랭이골자연휴양림, 광양불고기와 재첩 등으로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힐링투어였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투어를 통해 재발견한 광양의 매력을 여행상품으로 개발해 여행사연합회 회원사 모두 다시 광양을 찾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화엽 관광과장은 “이번 팸투어가 일회성 행사로 끝나지 않고 수도권 단체관광객을 유치하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국내여행을 주도하는 여행사연합회나 개별 여행사와 지속적으로 교류하고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광양시 관광진흥조례가 7월 중 개정되는 대로 단체관광객 인센티브 지원범위를 확대하고 10월 ‘광양 관광의 달’을 겨냥해 집중 홍보하겠다”고 덧붙였다.
최예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