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영진 순천대 신임 총장 광양 방문…상호협력 방안 논의
고영진 순천대 신임 총장 광양 방문…상호협력 방안 논의
  • 광양시대뉴스
  • 승인 2019.07.0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영진 순천대 신임 총장이 지난달 25일 광양을 찾아 정현복 시장을 예방했다.
정 시장은 상견례에서 “국립대학인 순천대가 광양지역 특화산업 생태계인 철강·항만, 차세대 스마트, 화학신소재 분야에서 현장 적응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공급하는 성공적인 산학협력 플랫폼 모델”이 되도록 협조를 구했다.
또 고 총장에게 최근 신성장 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전기차 배터리용 음극재를 양산하고 있는 포스코케미칼 광양공장 현장 방문도 제안했다.
광양시와 순천대는 광양산단 ‘산학융합지구 지정’을 위해 정부 공모사업 신청 등 협업도 진행하기로 논의했다.
이를 통해 시는 순천대 산학협력단과 산업단지공단, 전남테크노파크 등을 연계, 시너지 효과를 꾀한다는 구상이다.
산업통상부 공모사업인 산학융합지구는 산단에 지역 대학과 기업 연구소 등을 유치해 현장 맞춤형 교육과 공동 연구개발 등을 지원, 산학협력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현재 전국에 15개 지구가 지정되었으며, 전남에는 나주 에너지밸리 산학융합지구(목포대, 전남도립대), 대불산학융합지구(목포대), 여수산학융합지구(전남대) 등 3곳이 선정돼 산학공동연구개발을 수행하고 있다.
제9대 고영진 신임 순천대 총장은 제주 출신으로 제주제일고와 서울대 식물병리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7년 순천대 식물의학과 교수로 부임한 뒤 교무처장과 학생생활관장, 생명산업과학대학장 등을 역임했다.
고 총장은 지난달 3일 70주년기념관 우석홀에서 제9대 순천대 총장으로 취임했다.
문성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