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경찰, 절도범 검거에 결정적 도움을 준 시민에 표창장 전달
광양경찰, 절도범 검거에 결정적 도움을 준 시민에 표창장 전달
  • 광양시대뉴스
  • 승인 2019.05.15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경찰서(서장 박상우)는 근무 중 노점상 및 상가 업주들의 감시가 소홀한 틈을 타 몰래 현금을 훔친 절도범을 검거하는데 결정적인 신고를 한 편의점 점주 김 모 씨에게 표창장과 신고 포상금을 전달하였다.
광양경찰에 따르면  지난 12월 남원, 하동, 순천, 광양 일대에서 같은 수법으로 범행을 한 점으로 미루어 동일범으로 판단, 인근 경찰서와 공조수사를 하던 중 편의점 점주 김 모 씨의 신고로 광양의 한 버스 정류장에서 절도범을 검거하게 되었다. 피해액만 6천 5백만 원이다.
박상우 경찰서장은 “신고인 김 모 씨의 신고 정신은 지역사회의 공동체 치안의 중요성과 제복 입은 시민의 중요성을 일깨워준 계기가 되었다.”며 감사를 표했다.
류재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